2011.09.28 15:43
http://www.youtube.com/watch?v=IWIwRg9CKu8

GRAMMY 
53번째 시상식에서 저스틴 비버가 "Never Say Never"를 부르는데 안무팀 대박이네요. 

인트로에 닌자 비슷한 복장의 사람들이 북을 치면서 나오고 .. 노래 부르는 중에 묘기 부리고.. -_-a

저스틴 비버 꽤 좋아하는데.. ㅠ_ㅜ 닌자 비스므리한 사람들 나오는 장면은 너무 아닌 듯.. -_-

일전에 미국 
얼바인 출장 갔다가 근처 레스토랑 갔는데 주인이 티벳, 인도등 돌아다니다가 와서 차린 거라던데.. 한쪽 벽면에 거대한 불상이 있고, 뭔가 다른 종교의 뭔가가 섞여 있는 듯한 인테리어를 보고 의아해 했는데, 거기 담당자가 사람들 이런거 좋아한다고.. ^^;;; 비슷한 의미 일지도.

비버는 헤어컷 깔끔하게 하니 더 보기 좋은 듯.. 

아.. 그리고 제이드 스미스 (윌 스미스 아들) 와의 공연이어서 더 괜찮은 듯. 제이드 스미스도 앞으로 영화에서 더 자주 볼 수 있지 않을까 기대하는 인물 중 한명이네요.

둘의 무대가 끝나자 윌 스미스 부부 자랑스러운 듯 기립 박수를 치는 모습이 .. 요즘 자주 나오는 "아들바보"가 생각나더군요. ^^ 보기 좋았음.  카메라 맨도 의도적으로 3번 정도 비추고.. ㅋ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