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01.13 10:18

그냥 막, 인터넷체로 써 봄. ㅋ


근데 잘 부탁해라는 말은 어떤 식으로 돌려쓰는게 좋을라나... -0-a


-----------------------------------------------------------------------------------


안녕. 내 취미는 아직 나도 몰라. 그냥 맘 내킬때마다 이것 저것 하지. 친구로는 올해 6세가 된 내 아들이 있어. 최근에 이녀석과 포켓몬 화이트2,블랙2를 각각 즐기며, 서로 포켓몬을 교환도 하지.


난 외국어를 잘 하고 싶어. 외국에 놀러가면 그들의 문화를 좀 더 깊이있게 이해하고 싶거든. 영어가 공용어에 가까우니 먼저 선택하긴 했지만, 스페인어, 중국어, 일본어, 프랑스어 등등 배우고 싶은 것들이 많아. 잘 부탁해.


Hi everyone, I don't know what my habbies are. I just do what I feel like at that time. I have one friend who is 6 years old. He is my son. Recently, I play Pokemon white2 and black2 with him and we sometimes exchange a  Pokemon that we took in the game.


I want to speak a foreign language well. I want to understand their culture better when I take a trip to a foreign country. I think English is a common language in the world. So i started to study English, but in the future, I want to learn other languages like Spanish, Chinese, Japanese, French and so on. Have a nice day ~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영어 공부' 카테고리의 다른 글

"Just in the hood"  (0) 2014.07.20
It is so not worth it!!  (0) 2014.04.28
diary - 2014.02.12  (0) 2014.02.12
diary - 2014.2.5  (0) 2014.02.07
diary - 2014.01.14  (0) 2014.01.15
lang-8에 올린 자기소개글.  (0) 2014.01.13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