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3.04 11:13

일정을 다시 보니, 오류가 상당히 많다. 일단 초기 설정 내용이라 업데이트 하고 추후 수정된 일정을 다시 올리니 다음에 참고하자.


[ 1일차  - 2월 21일 (화) / (21° /16°  몇 차례의 소나기) ]

7AM

기상,  짐 정리 및 확인.

9AM

인천공항으로 출발,  (안막히면 1시간, 막히면 2시간 예상)

1PM

탑승 시작

3:30PM

나하 공항 도착

4PM

렌트카 확인, 공항 픽업 요청함.

5PM

숙소 도착. (위클리 하버뷰 맨션, 900-0021 오키나와 현, 나하, Izumizaki 2-101-3, 일본)

(전화: +81988558111)

6PM

국제거리로 출동. (20분 정도 걸어가면 된다.)

Sam’s Stack에서 저녁 먹기. (돈키호테 맞은편에 있음.)

포켓몬 센터 , 돈키호테 ,

10PM

숙소로 돌아와서 취침.


[ 2일차  - 2월 22일 (수)   21° /17° 몇 차례의 소나기]

7AM

기상. 간단히 짐 정리. 아침식사. 근처 편의점 혹은 시장에서 전날 사온 것 먹을 것!

10AM

슈리성으로 출발(20-30분 예정.) 6km

- 본관 보려면 820엔 내고 들어가야 함.

- 타마우돈. 300엔. 넓지 않음. 작은 무덤. 세계문화유산에 있음.

- Ryutan site. 작은 연못이 있다. 슈리성에서 안내판플렛 받아서 쉽게 찾을 수 있음. 조용함.

- Shrikinjocho Stone-Path Road. 슈리성 근처 길목. 조용한 도로. 조용해서 가볼만한 곳.

슈리성에서 걸어가면 ‘아시비우나’ 라는 식당 있음. 입구말고 다른 길이 있는데 그쪽 방향.

천천히 걸어 다녀와. 출차 할 때 대략 300엔 필요함.

1PM

이케이 섬으로 출발. (52.5km / 1시간 10-30분) 카이츠 도로(해상도로 4.7km) 볼 수 있다.

이케이 비치. 투명보트 있음. 전망대에서 바라보는 풍경이 절경. 드라이브하며 천천히 둘러볼 것. 주차 조심. 5분만에 30만원 나옴.

하마히가 섬. (신들이 살았던 섬. 류큐문화가 보전되어 있음.) 작은 무인도가 있는데, 시멘트 좁은 길로 이어져 있음. 카네쿠 비치는 자연 그대로의 비치. 간조때 가면 쿠바섬까지 걸어서 건널수도 있음. 큰 돌 무더기들이 있어 보기 좋을 듯.

6PM

다음 숙소로 이동. 35-50분 예상. 25km

힐튼 오키나와 챠탄 리조트. ( 〒904-0115 Okinawa-ken, Nakagami-gun, Chatan-chō, Mihama, 40−1 (전화: +81989011111)

체크인. 7PM에 아메리칸 빌리지로 이동.

7PM

아메리칸 빌리지. 오락실 있음.

식사는 이 근처에서 다 하면 될 듯. 하루 정도는 호텔 뷔풰 좋을 듯. 10-11시에 오픈하니. 아침 거리는 저녁에 사두거나 아침에 편의점 이용해봐.

레드 랍스타. 비싸지 않은 가격에 즐길 수 있음.

거대 관람차 저녁쯤 타보자.

이온몰. 100엔샵도 있다고. 여기 스타벅스 있음.(아메리칸 빌리지에도 있음.)

9PM

숙소 컴백. 휴식

10PM

취침.



[ 3일차  - 2월 23일 (목)  22° /17°대체로 화창]


7AM

기상. 아침식사.

8AM

만좌모.(29km, 35-50분) 코끼리 절벽 유명함.

10AM

잔파곶으로 이동(21km, 30-40분). 잔파해변 좋음. 아쿠아슈즈와 수건 가져가자.

작은 등대 있는 곳 풍경 좋음. 방파제에 이쁜 그림들 많음. 등대 입장료. 200엔.

11시30분에 하나가사 식당에서 식사.

1PM

푸른동굴 스노쿨링으로 이동. 1시 20분 예정. 현금 계산. 수중 디지털 카메라 대여 무료로 해준다고 하니 받을 것! 인당 5,500엔. 2-3시간 소요됨.

5PM

좀 쉬었다 숙소로 컴백! 엄마에게 쇼핑 시간을.. AEON으로.

아메리칸 빌리지에서 식사.

9PM

숙소 컴백. 휴식

10PM

취침.


[ 4일차  - 2월 24일 (금)  22° /17°구름과 해]


7AM

기상. 아침식사.

9AM

코우리 섬. (70km 1시간 20분 - 40분) 산호초의 바다. 코우리지마 대교 아래 해변. 블루씰 아이스크림. 해변쪽으로 쭉 들어가면 heart rock이 있음. 찾아가보자.

11AM

점심식사

1PM

츄라우미 수족관.(20km, 30분)  밖에서 4시 돌고래쇼 다 보고 (3차까지 있음.) 입장권(4시 이후 할인됨.) 사서 들어가. 3시 고래상어 먹이주는 쇼 있음. 동절기는 7시까지만 운영.

수족관 표를 세븐일레븐 등의 편의점에서 구매하면 1650엔에 구매할 수 있다고 함.

오키짱쇼(돌고래쇼) : 1시 or 2시 30분 쇼 보고.. 총 세 개의 쇼가 연달아 이어짐. 들어가서 보다 3시 쇼 보고 나올 것!

4PM

숙소로 이동 (72km 1시간 20분). 수영 및 휴식.

썬셋비치와  그와 이어지는 인공비치인 아라하비치. (서핑 많이 한다고 함)

7PM

저녁먹고 놀기.

9PM

숙소 컴백. 휴식

10PM

취침.


[ 5일차  - 2월 25일 (토)  22° /16° 소나기 가능성]


8AM

기상. 아침식사. 숙소에서 수영. 엄마는 근처에서 마지막 쇼핑.

11AM

외인주택단지(15km, 20분)에서 브런치 혹은 커피 한잔?

2PM

공항 도착(6km,10분). 차량 반납. 출국심사.

4PM

35분에 출발.

7PM

도착. 집으로 고!!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2015.08.20 11:38

가.. 무한 번식 중..




재밌는 건, 받아올 때 5마리는 모두 투명한 새우였는데, 


파란색과 붉은색을 띈 새우들이 생겨났다는 거....


신비해.. 가만히 쳐다보고 있으면 별거 아닌 것 같은데 시간 잘 가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2015.08.19 13:32

아이와 아내가 자고나면 개인 작업실이 생긴다. 


여기... 


세상에서 가장 즐겁고, 작업에만 집중할 수 있는 유일한 이 곳!!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2015.08.18 10:59

맨날 가는데 까먹어. -_-a


태안 근처만 기억하고 또 갈때 기억나겠지... 


하여간 진흙뻘이 아니고 모래라 아이와 놀기도 좋고, 게나 새우, 망둥어를 엄청 잡을 수 있다. 


물 깊이도 얕아서 물이 들어와도 놀기 좋음. 


서해안 갈때는 맨날 여기 놀러가네. 매년 한번 이상은 가는 듯. 


새우 잡아 먹고 있는 게도 찍음. +_+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2015.08.18 10:54

포항 북부 해수욕장. (이름 바뀌었던데.. )


최근 개장한 포항베스트웨스턴호텔에 겨우 방하나 구해서 놀러감. 시설은 깔끔하고 전 객실이 오션뷰라 배경 좋았음.


마침 축제시기라 방에서 시원하고 불꽃놀이 구경함.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가족 / 집 / 자동차' 카테고리의 다른 글

퇴근 후의 작업실  (0) 2015.08.19
2015년 6월의 서해안 어딘가..  (0) 2015.08.18
2015년 7월의 여름 휴가  (0) 2015.08.18
믹스커피랑 베지밀B로 달달한 한잔 만들기  (0) 2015.08.18
거북이 위에 거북이  (0) 2015.01.28
버섯이...  (0) 2014.07.13
2015.08.18 10:41

믹스커피에서 커피만 넣는다. 요즘은 보통 3등분으로 가장 위에 커피, 프림, 설탕이 분리되어 포장된다. 


믹스커피 위에서 1/3 지점을 꽉 잡고 부으면 커피만 나옴. 


나머진 과감히 포기!!


머그컵 기준으로 물을 1/4 정도 넣고, 베지밀B를 1/3 혹은 1/2 정도 넣는다. 


그럼 완전 달달한 커피 한잔 완성!!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가족 / 집 / 자동차'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5년 6월의 서해안 어딘가..  (0) 2015.08.18
2015년 7월의 여름 휴가  (0) 2015.08.18
믹스커피랑 베지밀B로 달달한 한잔 만들기  (0) 2015.08.18
거북이 위에 거북이  (0) 2015.01.28
버섯이...  (0) 2014.07.13
물고기 색이 이상해  (0) 2014.07.13
2015.01.28 11:25

원래 키우는 거북이는 큰 두 수컷. 


수컷 위에 올라간 작은 거북이는 옆집이 이사하면서 잠시 맡겨둔 암컷 거북이.


올라갈 자리가 없으니 올라탄 듯. 


암컷 거북이가 돌아가고나니 암컷 거북이 아래 있던 수컷은 요즘 밥도 잘 안 먹는다.


불쌍한 수컷들 ㅠ_ㅜ 미안...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가족 / 집 / 자동차'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5년 7월의 여름 휴가  (0) 2015.08.18
믹스커피랑 베지밀B로 달달한 한잔 만들기  (0) 2015.08.18
거북이 위에 거북이  (0) 2015.01.28
버섯이...  (0) 2014.07.13
물고기 색이 이상해  (0) 2014.07.13
거북이도 영역표시 하나?  (0) 2014.07.13
2014.07.13 12:01

분명 책상으로 산 나무(?)였는데..

어항 여러개가 생겨서 올려 놓았을 뿐인데.. 

물과 빛이 공급되서 그런가... 버섯이 자라기 시작했어. 모지??



TistoryM에서 작성됨

신고
2014.07.13 12:00

분명 사올때는 둘 다 누런 색이었는데 왜 한마리만 까매진걸까??



TistoryM에서 작성됨
신고

'가족 / 집 / 자동차' 카테고리의 다른 글

거북이 위에 거북이  (0) 2015.01.28
버섯이...  (0) 2014.07.13
물고기 색이 이상해  (0) 2014.07.13
거북이도 영역표시 하나?  (0) 2014.07.13
안중근 의사님과 어머니의 편지  (0) 2014.02.14
공기 엔진 자동차  (1) 2011.09.25
2014.07.13 11:59

물 갈아주면 항상 응가를 하네

2014.04.10 - [가족 / 집 / 자동차] - 가족과의 여행



TistoryM에서 작성됨
신고

'가족 / 집 / 자동차' 카테고리의 다른 글

버섯이...  (0) 2014.07.13
물고기 색이 이상해  (0) 2014.07.13
거북이도 영역표시 하나?  (0) 2014.07.13
안중근 의사님과 어머니의 편지  (0) 2014.02.14
공기 엔진 자동차  (1) 2011.09.25
회사에서 집까지..  (0) 2011.09.16